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해외 진출 돕는 ‘페이스북 액셀러레이터 서울’ 참가 스타트업 모집(~5/6)

스타트업

by 버섯돌이 2020. 4. 10. 19:07

본문

728x90

[추천] 투자자의 마음을 사로잡는 피칭전략

페이스북이 국내 스타트업의 성장과 글로벌 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페이스북 액셀러레이터 서울(Facebook Accelerator Seoul)’ 프로그램의 참가기업을 모집한다. 프로그램 신청 기간은 오는 5월 6일까지이며, 15개의 스타트업을 최종 선발한다.

모집대상은 AR/VR(증강 및 가상현실), AI(인공지능), Messaging(메시징) 등 페이스북의 기술, 제품, 플랫폼을 활용해 성장 가능한 스타트업으로, 교육, 컨텐츠 개발, 새로운 제품 및 소비자 경험, 소셜 임팩트 등의 분야에 초점을 맞춘 기업들을 우선적으로 선발할 계획이다.

최종 선정된 기업은 페이스북 전담 멘토의 정기적인 멘토링을 통해 페이스북의 기술, 제품, 플랫폼과의 협업과 더불어 글로벌 시장 진출 등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를 모색할 수 있다.

또한, 페이스북은 마케팅 전략, 데이터분석, UX(사용자경험) 개선 등 페이스북의 실무적용 사례(Best Practice)를 교육하는 트레이닝 세션을 격월로 진행한다. 아울러 선정 기업에게는 페이스북 광고 크레딧 제공과 국내 및 글로벌 페이스북 스타트업 커뮤니티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

페이스북 엑셀러레이터(Facebook Accelerator)는 페이스북의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현재 한국(서울)을 비롯해 싱가포르, 프랑스(파리), 이스라엘(텔아비브) 등 전 세계 12개국에서 운영되고 있다. 한국의 경우, 2018년부터 스타트업 인큐베이터 남산 랩 코리아를 통해 ‘아드리엘’, ‘딥핑소스’, ‘작당모의(잼페이스)’, ‘신의직장(클로저)’ 등 총 16개의 유망 스타트업을 지원한 바 있다.

페이스북 강혜진 한국·일본 스타트업 및 개발자 프로그램 총괄매니저는 “기술 혁신을 통해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루기 위해서는 전문적인 노하우와 체계적인 프로그램이 뒷받침돼야 한다” 며 “페이스북은 보다 많은 이들이 더 나은 사회를 만들기 위해 도전하고, 이들의 아이디어가 실제 긍정적인 결과물로 발현될 수 있도록 지원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페이스북뿐 아니라 마이크로소프트도 국내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 지원 프로그램을 런칭했고, 구글도 구글캠퍼스를 통해 해외진출 프로그램과 구글플레이를 통해 창업진흥원과 함께 ‘창구’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스타트업 경진대회/지원사업 소식 전체보기]

[해외진출(Go global) 소식 전체보기]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