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myLG070 인터넷전화 가입자, 봄바람 타고 30만명 돌파

국내 VoIP 뉴스

by 버섯돌이 2008. 3. 2. 15:50

본문

LG데이콤이 기간통신사업자 최초로 출시한 인터넷 집전화 myLG070이 8개월 만에 30만 가입자를 확보하며 인터넷 집전화 시장 1위 자리를 확고히 하고 있다.
LG데이콤(대표 박종응, www.lgdacom.net)은 인터넷 집전화 myLG070의 가입자 수가 2월 말 기준으로 30만을 돌파했다고 2일 밝혔다. 지난 글에서 가입자 수가 20만명을 돌파했다고 전해 드린 적이 있는데, 불과 20일 만에 10만명의 가입자를 추가적으로 유치했는데, 그 상승세가 대단하다.
myLG070은 ▲가입자 간 무료통화 ▲전국동일요금 ▲국제전화 1분당 50원 등 통화료가 저렴해 가계 통신비 절감 효과가 클 뿐 아니라, 집안 어디서나 무선으로 통화할 수 있는 와이파이(WiFi)폰을 통해 기존 집전화와 차별화된 부가서비스를 제공해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하나의 통신망을 기반으로 초고속인터넷 엑스피드, 인터넷 집전화 myLG070, IPTV인 myLGtv 서비스를 제공하는 진정한 의미의 TPS(Triple Play Service) 등 결합서비스를 이용하면 경쟁사 대비 최고 10%까지 저렴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는 점도 인기의 비결이다. TPS 등 결합서비스를 본격화한 이후 인터넷 집전화 가입자 증가폭은 2배 이상 확대됐다. 지난해 말 LG데이콤이 국내 최초로 선보인 TPS를 포함한 결합서비스는 2월 말 기준으로 25만여 고객이 이용 중이다.
LG데이콤은 최근 들어 myLG070 일 가입자가 최대 5천명을 넘어서고 있고, 봄 결혼철과 이사철을 맞아 신혼부부 등의 가입도 늘고 있어 3월 중 가입자가 더욱 가파르게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6개 지역에서 시범서비스 중인 번호이동제가 상반기 중 전국 상용화되면 기존 집전화 번호 그대로 인터넷전화를 이용할 수 있게 돼, 수요가 대폭 늘어날 전망이다.
한편, LG데이콤은 가입자 30만 돌파를 기념해 더 많은 고객들이 가입자간 무료 통화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3명 이상의 고객이 myLG070에 함께 가입할 경우 전원에게 전화기 무료 증정 ▲이동전화 할인형 요금제 신청 시 발신자표시서비스(CID) 3개월 무료 제공 ▲7명 이상 함께 가입 시 영화 예매권 증정 등 3가지 혜택을 제공하는‘업그레이드 3x3’이벤트를 진행한다.
LG데이콤 TPS 사업부 안성준 상무는 “가입자 증가폭이 늘고 있는 것은 myLG070이 가계 통신비 절감이라는 고객의 니즈를 충족시키는 서비스이기 때문”이라며, “상반기 시행 예정인 번호이동제와 품질보장제 등 제도적인 지원에 힘입어 올해 140만 가입자를 무난히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KT를 비롯한 타 기간통신사업자나 별정통신 사업자 모두 데이콤의 기세를 어떻게 꺾어야 할 지 무척 고민스러운 상황으로 보인다. 최근 한국 스카이프도 이마트를 통해서 와이파이폰을 본격적으로 마케팅할 것으로 보이는데.. 올해 국내 인터넷전화 시장의 폭발적 성장은 의심할 여지가 없어 보인다. 다만, 여러 차례 본 블로그를 통해서 말씀드린 것처럼 웹서비스와 결합된 신선한(?) 서비스 시도가 없는 것이 개인적으로 안타깝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08.03.03 17:19
    100만 넘으면 달라질 겁니다.
    일단 규모의 경쟁에서 안착을 해야만 서비스의 방향성이 보이니 말이지요...
    • 프로필 사진
      2008.03.03 19:53
      올해 9월 정도면 100만 넘어가겠군요.. 여튼 기세가 대단하십니다.